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전체메뉴


창업뉴스
>GM, 자율주행 핵심기술 '라이더' 개발 스타트업 인수의 상세보기
제목 GM, 자율주행 핵심기술 '라이더' 개발 스타트업 인수
내용 [연합뉴스]

미국 최대 자동차회사인 제너럴 모터스(GM)가 자율주행차량 개발을 강화하기 위해 라이더(lidar) 기술 스타트업 스트로브를 인수했다고 9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캘리포니아주 패서디나에서 3년전 창업한 스트로브는 '자율주행차의 눈'으로 불리는 라이더의 고선명 이미지 생성에 초점을 맞춘 센서 개발 전문 스타트업이다.

GM은 구체적인 인수 가격은 공개하지 않았다. 다만, 스트로브가 GM의 자율주행차량 개발 생산을 전담하는 자회사인 크루즈 오토메이션의 한 부서로 편입될 것이라고 밝혔다.

뉴욕타임스(NYT)는 "스트로브의 라이더 기술이 추가되면 GM의 자율주행 능력을 갖춘 전기차 개발에 가속도가 붙을 것"이라고 말했다.

GM은 앞서 지난달 12일 "세계 최초로 완전 자율주행 차량의 대량생산 준비를 끝냈다"고 발표한 바 있다. GM은 미국 미시간 주 오리온 타운십 공장에서 연간 10만 대의 차량을 생산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크루즈 오토메이션은 샌프란시스코 본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현재 50대의 자동차를 시험운행 중이며 이 차량의 운전석에는 여전히 사람이 앉아있긴 하지만 자동차는 전적으로 자율주행으로 작동한다고 밝혔다.

출처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10/10/0200000000AKR20171010000900091.HTML?from=search
파일
작성일 2017.10.11
이전글,다음글보기
이전글 오산대, '도전 스타트Up, 열정 청년취Up'으로 취·창업 지원
다음글 정부, 모태펀드 출자 1조4천억 규모 벤처펀드 조성
댓글운영방침 경기여성정보 꿈수레 회원 댓글 이용에 있어 당부의 말씀을 명시하였습니다. 자세히보기

퀵메뉴

홈페이지 상단으로 이동